•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ET
  • ‘펫푸드’ 초점맞춘 반려동물 컨설팅스토어 오픈
  • 2018.01.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롯데 강남점 집사 선봬…프리미엄 먹거리 초점
-고객 위한 유료 산책서비스 등도 제공
-“유기견 입양 캠페인 등도 앞장설 것”


롯데백화점은 오는 26일 강남점에 백화점 최초로 반려동물 전문 컨설팅 스토어 ‘집사(ZIPSA)’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집사’는 집사(執事)가 집안 대소사를 살뜰히 챙기듯 반려동물의 특성에 따라 문제점을 분석하고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한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국내 반려동물 시장 규모는 2012년 9000억원에서 2020년 약 6조원 규모까지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롯데백화점은 지난해 8월 대표이사 직속의 ‘펫 비즈 프로젝트팀’을 신설해 반련동물 관련 서비스를 준비해왔다. ‘집사’는 프로젝트팀의 첫 성과물이다. 
롯데백화점이 반려동물 전문 컨설팅 스토어 ‘집사’를 오는 26일 강남점에 선보인다. 사진은 집사 매장 조감도. [제공=롯데백화점]

이번에 오픈하는 ‘집사’는 중소 파트너사와 협력해 반려동물 식품에 가장 무게를 뒀다. 반려동물 프리미엄 사료 전문 중소기업인 ‘갤럭시펫’, 유기농 재료를 사용해 수제간식을 제조하는 ‘키친앤도그’와 협업해 프리미엄 먹거리를 선보인다. 판매 품목은 사료 100여종, 간식 500여종, 관련 용품 및 서적 100여종 등 700여종에 달한다. 매장에서 직접 구운 베이커리를 반려동물과 주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라이브 키친’도 마련됐다.

매장에는 전문 교육을 받은 ‘펫 컨설턴트’ 4명이 상주하면서 반려동물 종(種)과 생애주기에 맞는 상품을 추천해준다. 피부 알레르기에 좋은 영양제와 샴푸로 구성된 상품 패키지, 관절에 좋은 영양제와 간식으로 구성된 패키지 등이다. 반려동물을 처음 키우는 고객을 위한 필수용품 패키지도 만나볼 수 있다.

백화점에서 운영되는 펫 전문 컨설팅 매장이라는 점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도 선보인다. 고객의 편리한 쇼핑을 위해 반려견 산책 서비스 업체 우프(Woof)와 연계해 반려동물 산책 대행 서비스를 유료로 제공한다. 또 청담우리동물병원 윤병국 원장이 주 1회 매장을 방문해 사전 예약고객을 대상으로 반려동물 관련 기초 의료 및 영양학 관련 상담 서비스도 진행한다. 이 밖에도 펫 푸드 정기 배달 서비스, 홈 파티 방문 케이터링 서비스 등도 진행한다.

‘집사’는 보호소에 맡겨진 유기동물에게 새 가족을 찾아주는 해피독(HAPPY DOG) 캠페인도 진행한다. 유기동물 입양 애플리케이션 포인핸드(PawinHand)와 연계해 임시보호 중인 유기견 12마리의 프로필 화보를 2018년 달력으로 제작해 증정한다. 롯데백화점은 공식블로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에서 진행되는 유기견 입양 캠페인에 ‘좋아요’ 등으로 참여하는 고객수를 토대로 유기견 치료비를 적립해 기부할 예정이다.

집사 오픈을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과 이벤트도 마련됐다. 26일 매장에서 30만원이상 구매한 고객 중 선착순 5명에게 국내 최초 반려동물 동반 전용 호텔인 ‘더펫텔’ 1박 숙박권이 제공된다. 애견의류 전문 브랜드 ‘이츠독’의 애견 한복을 2월 18일까지 최대 30% 할인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김민아 롯데백화점 펫 비즈 프로젝트 팀장은 “집사는 그동안 반려동물과 함께 백화점을 방문할 수 없었던 고객을 위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매장”이라며 “앞으로 유기견 입양 지원 캠페인 등 반려동물 인식 개선과 선진문화 조성에도 앞장서겠다”고 했다.

이혜미 기자/ham@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