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Eat
  • 내추럴푸드
  • 요즘 인기라는 ‘마카’의 7가지 장점
  • 2018.01.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고승희 기자] 마카는 최근 몇 년 사이 등장한 ‘슈퍼푸드’다. 해발 4000m 이상 안데스 산맥의 척박한 환경을 견딘 마카는 ‘페루의 인삼’으로 불린다. 잉카 시대 때부터 약용으로 쓰였을 만큼 영양성분이 풍부하다.

특히 최근엔 마카 뿌리를 찾는 사람들이 많다. 마카 뿌리(1온스, 28g)는 탄수화물(20g)과 단백질(4g)의 풍부한 공급원이며, 식이섬유(2g)는 물론 글루코시놀레이트와 폴리페놀을 포함한 다양한 식물성 화합물이 풍부하다. 비타민C와 구리, 철분 등의 영양소도 상당량 들어있다.

마카에 대한 연구는 초기 단계라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며, 이 같은 연구들을 통해 최근 많은 이점들이 부각되고 있다.

1. 성기능 강화

마카는 성기능을 향상시키는 데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페루 리마에 위치한 페루아노 카예타노 에레디아(Peruana Cayetano Heredia) 대학에서 진행된 연구(2010)에선 21~56세 사이의 남성을 두 그룹으로 나눠 마카를 1500mg, 3000mg씩 각각 투여한 결과 8주 만에 성욕 개선 효과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마카는 불임 개선은 물론 건강한 남성의 정자 질과 양을 개선하는 데에도 도움이 된다. 이에 페루 국제감자센터의 아나 판타 연구원은 “페루에선 출산율 증가가 필요할 땐 마카를 활용해왔다”고 설명했다. 실제 연구 결과가 나와있다. 체코 생명과학대학에서 진행한 연구에선 20~40세의 남성을 대상으로 12주간 진행한 연구(2015)에선 마카가 정자의 농도와 운동성을 향상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연구도 있다. 한국 한의학연구소에서 진행한 연구(2016)에선 마카가 정자의 질을 향상시킨다는 결과를 얻었다.

2. 폐경 증상 완화

마카가 남성의 성기능 강화에만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니다. 여성들의 폐경 증상을 완화하는 데에도 도움이 된다. 폐경기의 에스트로겐 감소는 안면 홍조, 감정 변화, 수면 장애 등 많은 증상들을 불러온다. 마카는 이 같은 증상을 완화하는 데에 도움이 된다.

입증 사례가 있다. 한국한의학연구소(2011)에서 진행된 연구에선 마카가 안면 홍조, 수면 장애 등 갱년기 증상을 치료하는 데에 도움이 된다는 결과를 밝혔다. 페루아노 카예타노 에레디아 대학에서 진행한 동물 연구(2010)에선 마카가 갱년기 이후 여성들의 뼈 건강을 지켜주는 데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3. 우울증 완화

마카는 항우울제로의 역할도 톡톡히 해내 우울증 완화에 도움이 된다. 호주 빅토리아 대학에서 진행한 연구(2014)에선 29명의 다양한 연령대의 여성을 두 그룹으로 나눠 마카 3300mg과 위약을 투여한 뒤 6주 간격으로 감정 변화를 확인했다. 그 결과 마카를 투여한 그룹에서 우울증 감소 효과가 나타났다. 마카에 함유한 플로보노이드가 정신 건강과 기분 향상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파악됐다.

4. 운동 능력 향상

마카는 특히 신체 활동이 많은 운동선수와 보디빌더에게 훌륭한 보충제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마카 뿌리가 근육을 강화해 운동 능력을 향상시키는 데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기능성식품학회지에 실린 연구(2012)에 따르면 마카는 운동으로 인한 산화 스트레스를 줄이고, 근육에 쌓이는 젖산 등 피로물질을 제거하고 근육세포 회복을 돕는다. 이로 인해 지구력을 높이는 데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영국 노섬브리아 대학(2012)에서 진행된 연구에선 마카 보충 전후로 40km 사이클링 테스트를 진행, 그 결과 마카 투여 이후 완주 시간이 눈에 띄게 줄었다.

5. 피부 보호

마카는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데에도 도움이 된다. 자외선은 피부 노화의 주범으로, 장기간 노출되는 빈도가 쌓이면 피부암을 유발할 위험도 증가시킨다. 페루아노 카예타노 에레디아 대학에서 진행된 연구(2011)에선 마카 추출물이 자외선으로 인한 산화 스트레스를 감소시키고 피부 손상 개선에도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마카의 피부 보호 효과는 폴리페놀 항산제와 글루코시놀레이트에 의해 나타난다. 다만 연구에선 마카 추출물이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할 수는 있지만, 자외선 차단제를 대체할 수 없다는 점을 분명히 밝혔다.

6. 뇌 기능 향상

마카는 뇌 기능 향상에도 도움이 된다. 이에 페루에선 전통적으로 아이들의 학습능력 향상을 위해 마카를 활용했다. 몇 차례의 연구에서도 마카의 뇌 기능 개선 효과가 입증됐다. 페루아노 카예타노 에레디아 대학에서 진행된 연구(2011)에선 마카가 기억 손상 환자의 뇌 기능 개선에 도움이 된다는 점을 밝혀냈으며, 중국의학연구소에서 진행된 연구(2011)에서도 동물실험을 통해 설치류의 학습 능력 향상 효과를 확인했다. 특히 마카의 품종 중 블랙 마카가 학습능력과 기억력 개선에 가장 큰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7. 전립선 비대증 완화

마카는 전립선 비대증 완화에도 도움이 된다. 페루아노 카예타노 에레디아 대학에서 진행된 연구(2005)에선 마카의 글루코시놀레이트 성분이 전립선 비대증 완화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마카의 여러 품종 중 붉은 마카가 전립선 비대증 완화에 가장 높은 효과를 보였다.

shee@heraldcorp.com

[지금 뜨는 리얼푸드]
덴마크에서 김치 시식회…요즘 발효음식이 인기?
슈퍼볼 시즌마다 등장하는 '푸드 스타디움'
유럽에선 '뱅쇼'가 감기약? 세계의 히팅 푸드들
하루 1000칼로리 이하로 살아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