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ET
  • 농식품부, ‘동물보호ㆍ복지 업무’ 전담 조직 신설
  • 2018.06.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농림축산식품부는 ‘동물복지정책팀’을 본부 축산정책국 산하에 과 단위 부서로 신설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조직 신설은 우리나라의 동물보호ㆍ복지 수준 제고를 위해 지속 증가하고 있는 정책 수요를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이뤄진 조치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반려동물 보유 가구는 2015년 457만 가구에서 지난해 593만 가구까지 늘어났다.

농식품부는 이번 팀 신설로 반려동물·실험동물·농장동물 등의 보호·복지와 관련한 다양한 정책을 수립하고 집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박병홍 농식품부 축산정책국장은 “전담 부서 신설은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성숙한 문화 조성’이라는 정책 목표 달성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며 “중앙 및 지방정부의 동물복지 관련 인력ㆍ조직 확충을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관계부처와의 협의를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배문숙 기자/oskymoon@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