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ET
  • 서울시, ‘유기견과 함께하는 행복한 산책’ 운영…입양 상담도 가능
  • 2018.06.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유기견과 공원을 산택하면서 입양 상담도 받아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서울시는 월드컵공원·경의선숲길서 ‘유기견과 함께하는 행복한 산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자원봉사자가 동행해 유기견과의 산책을 도와주고 산책 후 유기견 입양 상담도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시민단체 ‘팅커벨프로젝트’, ‘동물과 함께 행복한 세상’이 참여한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16일부터 11월까지 월드컵공원 반려견놀이터(매월 2·3째 주 토요일 낮 12시)와 경의선 숲길공원(매월 4째 주 토요일 낮 12시)에서 17차례 진행될 예정이다. 누구나 현장에서 신청해 참여할 수 있으며, 별도 참가비는 없다.
 

다만, 유기견을 입양할 경우 동물등록 등 소정 비용(10만~15만 원)을 이번 프로그램을 함께하는 시민단체에 기부하면 된다. 이 비용은 유기 동물을 구조하고 치료하는 데 전액 사용된다.
 
매회 산책행사에 참여하는 유기견은 10여 마리다. 사전에 건강 검진과 예방 접종을 모두 마쳐 건강한 상태로 관리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새로운 가족에게 입양되는 유기견은 중성화 수술과 동물 등록도 지원받을 수 있다.
 
gorgeous@heraldcorp.com

[지금 뜨는 리얼푸드]
‘세계 5대 건강식품’ 렌틸콩, 색깔별로 조리법도 달라요
멕시코 고추 '할라피뇨'를 먹으면 뭐가 좋을까?
하루 세 번 양치습관, 천연치약으로 바꿔 봄(feat.고체치약)
'아빠'가 아이들과 직접 써본 가루형 치약 후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