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Read
  • 트렌드
  • 주52시간 도입에 한식 간편요리세트 인기
  • 2019.01.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 박영훈 기자]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 이후 집에서 간단하게 해 먹을 수 있는 한식 간편요리세트가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GS리테일은 작년 한 해 동안 자사의 밀키트(Meal-kit·간편요리세트)브랜드 ‘심플리쿡’의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주 52시간 근로제 시행 이후 선호 메뉴가 달라졌다고 7일 밝혔다.

메뉴별 선호도를 보면 6월만 해도 양식이 32.5%로 가장 인기가 높았고 한식이 30.5%, 중식이 21.6%로 각각 나타났지만, 12월에는 한식 49%, 양식 26.1%, 중식 17.3% 등 순으로 한식 비중이 월등히 높아졌다.

사진=gsfresh


또 6월에는 목요일(48%)과 금요일(12%)의 판매 비중이 절반 이상을 차지해 주말먹거리를 준비하는 경향을 보였지만 12월에는 월∼금요일의 주문 비중이 15∼17%로 비슷하게 나타났다.

지난 한 해 동안 심플리쿡을 구매한 고객은 30대 여성이 가장 많았다.

심플리쿡은 다양한 온라인 채널과 GS리테일이 운영하는 1만3500여개 오프라인매장에서 판매되며 출시 1년 만에 하루 최대 7000개가 판매되고 있다.

park@heraldcorp.com

[지금 뜨는 리얼푸드]
SNS 인기로 품절대란 난 티라미수떡, 이제 먹어봄
새해에 먹어야할 제철 수산물 '굴, 홍합, 피조개'
황사, 미세먼지.. 이제는 외출 필수템이 된 '이것'!
뇌 건강 지켜주는 영양소를 먹어야 하는 이유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