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국선 199만원 삼성 ‘귀족폰’이 미국선 30만원?” 알고보니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3. [공식 영상 캡처]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한국선 199만원짜리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3, 미국선 30만원?”

삼성전자의 초고가 폴더블(접는) 스마트폰 ‘갤럭시Z폴드3’가 미국에서 파격적인 보상판매에 들어갔다. 반납 기종에 따라 최대 153만원의 보상 판매금을 받을 수 있는 것은 물론 갤럭시워치4도 무상으로 제공된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갤럭시Z폴드3 출시 이후 일시적으로 진행됐던 보상판매 프로모션이 미국에서는 더 큰 보상 규모로 진행되는 것이다. 이에 따라 실구매가도 30만원대로 낮아졌다.

한국보다 미국에서의 구입 조건이 훨씬 좋은 탓에 국내 고객들 사이에선 불만의 목소리가 나온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미국 공식 사이트를 통해 갤럭시Z폴드3 보상 판매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사용하던 기기 반납시 갤럭시Z폴드3 256GB 모델은 한화로 약 64만원, 512GB 모델은 약 82만원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특히 쓰던 갤럭시Z폴드2를 반납하면 최대 153만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갤럭시Z폴드3의 미국 현지 출고가는 1799달러(한화 약 234만원). 갤럭시Z폴드2를 반납하면 81만원만 지불하면 된다.

삼성전자 갤럭시Z폴드3. [공식 영상 캡처]

삼성전자는 이와 더불어 갤럭시Z폴드3 신규 구매 고객에게 429달러(한화 55만원)에 해당하는 갤럭시워치4도 무료로 제공한다. 만약 갤럭시Z폴드2 고객이 갤럭시Z폴드3로 갈아탈 경우, 갤럭시워치4를 포함해 200만원 가량의 혜택을 얻을 수 있다. 제공받은 갤럭시워치4를 되팔 시, 사실상 30만원 가량에 갤럭시Z폴드3를 구입하는 셈이다.

삼성전자의 파격적인 갤럭시Z폴드3 프로모션은 미국 시장에 국한된 것이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갤럭시Z폴드3 출시 당시 10월까지 약 두달간 진행한 바 있다. 하지만 갤럭시Z폴드2 반납시 받을 수 있는 최대 보상금액은 110만원으로, 국내 출고가(약 199만원)를 고려해도 미국보다 낮은 수준이었다.

한편 삼성전자는 갤럭시Z폴드4 출시를 앞두고 국내외 시장에서 재고 정리에 나선 모양새다. 국내 시장에서는 최근 갤럭시Z폴드2의 공시지원금을 대폭 확대에 실구매가를 50만원대(SKT 최고가 요금제 기준 공시·추가지원금 130만원)까지 낮췄다.

r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