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알비더블유(RBW), 싱가포르 에버그린그룹과 동남아 시장 확대 나선다
RBW 한국-싱가포르 K-콘텐츠 사업·시장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에버그린그룹홀딩스 데이비드 용 대표(왼쪽)와 알비더블유 김진우 대표.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코스닥 상장사 주식회사 알비더블유(361570)(이하, RBW)가 싱가포르 기업 에버그린그룹홀딩스와 동남아 사업 확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두 회사는 각 사의 업무 전문성을 살려 시너지 효과 창출에 나설 계획이다.

과거 목재업을 주 사업으로 영위한 에버그린그룹홀딩스는 현재는 ▲금융업 ▲요식업 ▲영화 제작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였으며, 말레이시아, 필리핀, 태국, 미얀마 등에 사업장을 확대하고 동남아 시장에서 활발하게 사업을 진행하며 2021년 연간 매출액 8,500만 SGD(한화 약 800억 원)를 넘어섰다.

에버그린그룹홀딩스를 이끄는 데이비드 용 대표는 한국 대중문화 사업에 관심을 가지고 한국 시장에 진출, 한국 시장과 동남아 시장을 연결하는 글로벌 아티스트 제작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RBW는 이번 업무 협약으로 동남아시아 시장의 교두보를 마련하여, RBW, DSP미디어, WM엔터테인먼트의 아티스트들과 음악 콘텐츠를 전세계 시장으로 좀 더 효율적으로 유통하는 동시에 글로벌아티스트 공동제작 및 해외아티스트의 OEM제작, KPOP 연수 프로그램 사업 등 다양한 K 콘텐츠 파생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RBW 김진우 대표는 "RBW의 동남아시아 지역 사업 확대를 위해 에버그린그룹홀딩스의 데이비드 용 대표와 긴밀하게 협의할 것"이라며 한국의 중소 엔터테인먼트 기업 투자를 위한 글로벌 펀드조성 또한 함께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wp@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