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lay
  • 헬스
  • [속보] 부산대 의전원, 조민 입학 취소 결정 "자체 조사와 정경심 교수 항소심 판결 종합해 결정"
  • 2021.08.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부산대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 조민 씨의 의학전문대학원 입학을 취소하기로 했다. 부산대는 24일 오후 대학본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입학전형공정관리위원회 ‘자체 조사 결과서’와 정경심 교수의 항소심 판결, 소관 부서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2015학년도 의학전문대학원 입학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부산대 측은 “‘서류 기재 사항 사실과 다르면 불합격 처리하게 돼 있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부산대 의전원 입학 취소는 청문 절차를 거쳐 확정되며 약 2∼3개월이 소요될 전망이다.

한편 부산대가 의전원 입학을 취소했지만 의사면허 취소권한은 보건복지부에 있다. 복지부는 "조민 씨의 입학 취소 처분이 있었기 때문에 조만간 면허 취소 사전 통지 등의 행정 절차가 시작될 것”이라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관련기사